2014.10.09 06:54
     

아시는 분들도 있겠지만 제가 원래 좀 저돌적입니다. ^^;; 무슨 이야기인고 하니 한 번 뭔가 해야되겠다고 생각하면 그대로 달리는 성격이란 것이죠. 그래서 앞뒤 안 가리고 덤비는 통에 고생도 많이 했는데요, 이번에도 고생을 엄청했습니다. ㅠㅠ

파트타임으로 석사를 하고 있어서 논문 준비를 해야했는데요, 연구 주제를 잡다가 키보드 관련 주제를 잡으면 좋겠다는 생각을 했습니다. 그게 아마 올해 초... 3월 쯤이었던 것 같네요. 그리고 관련 정보를 모으다가 방향을 잡은 게 6월이었습니다. 근데... 여기서 한 가지 큰 실수를 했는데요... 이왕 하는 거 크게 해보자는 생각이 든거죠. ㅠㅠ

크게 하려면 당연히 시간이 필요하고 그렇다고 이거 때문에 다른 일에 지장이 있으면 안되니까, 아침에 좀 일찍 일어나기 시작했습니다. 예전에 책 쓸 때는 새벽 시간을 주로 이용했는데요, 지금은 애기를 봐야되서 새벽시간은 좀 어렵더라구요. 5월 초부터 지금까지 휴일도 없이 계속 아침에 작업을 했던 것 같습니다. ^^;;; 와이프가 저보고 독하다고 그랬어요. ㅋㅋㅋ

약 5개월 동안 미친 듯이 달렸더니 이번에도 뭔가 뚝딱 나왔습니다. 시간으로 따지면 약 300시간 이상(2시간 * 30 * 5) 쓴 것 같네요. 사실 주말에는 와이프랑 애기 재우고 밤샘 작업한 적도 한두 번이 아니라서 실제로는 더 될 것 같은... ㅠㅠ. 논문에 대한 이야기는 나중에 또 하겠지만... 잘 되면 이걸로 학위도 받을 수 있을 것 같네요. >ㅁ<)/~ 아아... 드디어 졸업(할 수 있을까요 ㅠㅠ)...

이제 아침이 좀 한가로워지겠군요. 만세~!! 

그럼 좋은 하루 되세요 >ㅁ<)-b

ps) 올해도 목표 달성~!!

Mittm

Android App

Posted by kkamagui

댓글을 달아 주세요


티스토리 툴바